ESTC 2017 & 생태관광 박람회 개최
ESTC 2017 & 생태관광 박람회 개최
  • 이가온 기자
  • 승인 2017.07.28 09: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월 안산서 장신셍 , 최재천 등 국내외 생태관광 전문가 참여

‘생태관광의 세계적 영향 – 바다, 숲, 인류의 미래 -’를 주제로 오는 9월 12일부터 15일까지 4일간 안산문화예술의전당에서 ‘2017 생태관광 및 지속가능관광 국제컨퍼런스’(ESTC 2017)가 열린다.

 ESTC는 생태관광 및 지속 가능한 관광을 둘러싼 여러 복잡한 문제를 해결하고 지역사회 및 생태관광 발전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전 세계 생태관광 분야의 전문가들이 한데 모이는 세계적인 행사로 아시아에서는 최초로 안산에서 열린다.

▲ 외국인 갯벌체험

 안산시는 민선6기 출범이후 안산시만의 지속가능발전 도시 모델인 “2030 숲의 도시”라는 비전을 선포하고, 1인당 생활권 숲 면적 15㎡ 확보를 목표로 꾸준히 도심 숲 증진, 쌈지공원 조성, 생물종 다양화 사업 등을 펼쳐 왔으며, 이번 행사를 계기로 글로벌 생태보전 네트워크 아시아지역의 중심축으로 도약하겠다는 계획이다.

ESTC 2017은 9월 12일(화) 개회식을 시작으로 중국 교육부 차관을 역임한 세계자연보전연맹(IUCN) Zhang Xinsheng 총재, 세계생태관광협회(TIES)의 Kelly Bricker 회장, 전 국립생태원장이자 이화여대 석좌교수인 최재천 교수, 한국생태관광협회 회장이자 서울대학교 교수인 김성일 교수 등의 기조연설이 진행된다.

이와함께 일본 환경성 장관을 지낸 일본생태관광협회 Kazuo Aichi, 호주생태관광협회 Claire Ellis 부위원장, 대만생태관광협회 Victor Yu 회장, 스리랑카 생태관광재단 Palitha Gurusinghe 회장, 중국 북경임업대학교 Zhang Yujun 교수 등의 초청강연이 준비돼 있다.

 40여 명의 국내외 생태관광 및 지속가능관광 관련 주요 석학 및 전문가들이‘생태관광의 세계적 영향 – 바다, 숲, 인류의 미래 -’라는 메인주제와 도시재생, 생태계 보전과 복원, 생태관광 경영 및 개발, 협력과 지역사회 기능 강화, 생태관광 마케팅, 생태관광 및 지속가능관광 모범 사례, 물과 생태관광, 경기도 생태관광 활성화 등의 분과세션 주제로 열띤 강연을 펼칠 예정이다.

또한, 120여 개 체험 및 홍보부스 등 2만 명이 참가하는 생태관광 박람회, 도시농업 한마당, 한국음식문화 체험행사 등의 이벤트와 대송습지, 대부도, 풍도, 국립생태원, DMZ 필드 투어 등 다양하고 풍성한 프로그램이 마련돼 있다.

참여 방법은 오는 7월 31일까지 ESTC 2017 공식 홈페이지(www.estc2017.or.kr, 네이버 “생태관광 국제회의”검색)를 통해 온라인으로 신청하면 된다.

한편, ESTC 2017 행사는 세계생태관광협회, 안산시, K-water가 공동 주최하고, 안산시와 한국생태관광협회가 주관하며 문화체육관광부, 환경부, 해양수산부, 경기도, 한국관광공사, 한국MICE협회, 안산시관광협의회 등이 후원한다. 자세한 사항은 ESTC 사무국 전화(031-481-3922~5)나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