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문화재단, 보정역 생활문화센터에서 청년 프로그램 진행
용인문화재단, 보정역 생활문화센터에서 청년 프로그램 진행
  • 이가온 기자
  • 승인 2017.11.10 15: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년, 문화 놀다’와 ‘청춘파티’, 다양한 콘텐츠로 구성

용인문화재단은 용인의 청년 생활문화 활성화를 위해 보정역 생활문화센터에서‘청년, 문화 놀다’와 ‘청춘파티’ 등 다양한 청년 생활문화 프로그램을 진행 중이다.

용인문화재단에서 운영하고 있는 보정역 생활문화센터는 (구)보정임시역사를 리모델링한 생활문화공간으로 시민이 주체적으로 하는 문화예술 활동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운영하고 있다. 

▲ 청춘파티 '윤딴딴 트리오' 공연 (사진제공=용인문화재단)

지난 3월부터 진행 중인‘청년, 문화 놀다’는 용인에 거주하는 2030청년을 대상으로 두 달 간 5회의 모임 활동으로 일상 속 소소한 문화예술 취미를 발견하는 프로그램으로 지난 3월부터 진행하고 있다.
 
이번 11~12월 프로그램은 ‘얼리버드 월동준비편’으로 따뜻한 겨울을 위한 다양한 생활문화 콘텐츠로 구성되어있다. 

연말파티에 응용할 수 있는 ‘나만의 시그니처 음료만들기’, 에스프레소 머신과 핸드드립 등 다양한 추출방식을 이용한 ‘나만의 커피만들기’ 기초드로잉부터 응용작품을 만들 수 있는 ‘프리드로잉’ 등의 취미 발굴을 위한 프로그램이 열린다.  
 
‘청춘파티’는 매월 두 번째 금요일 밤, 라이브 공연과 이야기가 함께하는 청춘토크콘서트다.

10일에는 감성 인디듀오‘고요한가을’과 청춘의 색, 변화를 기록하는 영화감독 유소라가 영화를 주제로 이야기를 나누며 12월에는 매력적인 음색과 감성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인디아티스트 가수 한올이 ‘파티’를 주제로 겨울밤을 수놓을 예정이다.  
 
‘청년, 문화 놀다’ 와 ‘청춘파티’는 용인 및 인근지역 청년이라면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 신청은 용인문화재단 홈페이지에서 공지된 링크로 접수 가능하며, 세부내용은 재단 홈페이지(www.yicf.or.kr) 또는 보정역 생활문화센터 페이스북(www.facebook.com/yicf568) 인스타그램(www.instagram.com/yicf568)에서 확인이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