꿈의숲아트센터, 남상일과 함께하는 신년음악회
꿈의숲아트센터, 남상일과 함께하는 신년음악회
  • 임동현 기자
  • 승인 2019.01.18 11: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인 악단과 함께 화려한 무대와 입담, 흥겨운 음악 더해

꿈의숲아트센터가 소리꾼 남상일과 함께하는 '2019 꿈의숲 신년음악회'를 26일 개최한다.

2009년 10월 개관해 올해로 10주년을 맞이한 꿈의숲아트센터는 클래식을 비롯 대중음악, 국악 등 다양한 장르의 공연을 기획해 지역주민의 문화저변확대를 위해 노력해왔다.

올해 신년음악회는 소리꾼 남상일이 8인의 남상일 악단과 함께 화려한 무대매너와 재치있는 입담, 흥겨운 음악을 더해 신명나는 무대를 꾸밀 예정이다. 

▲ 소리꾼 남상일 (사진제공=세종문화회관)

최근 한류문화대상 국회문화체육관광위원장상을 수상한 남상일은 국악계의 아이돌이라 불리며 다양한 무대 및 대중매체에서 활발한 활동을 통해 폭넓은 팬층을 확보하며 국악의 대중화에 앞장서고 있다.

이번 음악회에서는 장타령, 민요연곡, 사철가, 아리랑연곡 등의 국악과 대중음악인 <허공>, <고장난 벽시계> 등의 프로그램으로 구성해 다양한 장르를 넘나드는 남상일의 매력을 한껏 느낄 수 있는 시간이 될 것이다.

공연 관계자는 "온 가족 또는 친구들과 함께 신년맞이 모임으로 제격인 문화프로그램이 될 것"이라면서 "이번 공연을 통해 공연처럼 신명나는 한 해가 되기를 소망한다"고 밝혔다.

공연티켓은 꿈의숲아트센터 및 인터파크 티켓에서 예매 가능하며 강북구/노원구 주민과 4인이상 가족 20% 할인, 초~대학생 10% 할인 등 다양한 할인 혜택을 통한 예매가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