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6회 한성준예술상 수상자 선정…국악학자 송방송 선생
제6회 한성준예술상 수상자 선정…국악학자 송방송 선생
  • 조두림 기자
  • 승인 2020.01.09 09: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악학자 송방송 선생, 문헌고증을 통한 한국음악사학의 체제 정비에 기여

춤자료관 연낙재(관장 성기숙 한국예술종합학교 교수)와 한국춤문화유산기념사업회는 근대 전통무악의 거장 한성준(韓成俊. 1874~1941) 선생의 예술적 업적과 춤정신을 기리기 위해 2014년 제정된 한성준예술상 제6회 수상자로 한국음악학의 체제 정비와 학문적 발전에 기여한 국악학자 일해(一海) 송방송(宋芳松, 78세) 선생을 선정했다고 지난 6일 밝혔다.

▲송방송 한국예술종합학교 명예교수(사진=연낙재)
▲송방송 한국예술종합학교 명예교수(사진=연낙재)

한성준 선생은 충남 홍성의 세습무가 출신으로 8세 때 춤과 장단, 줄타기 등 민속예능을 익히고 내포 일대에서 활동하다가 서울무대에 입성하여 당대 최고의 명고수로 명성을 얻었다. 판소리 명창들과 전국을 순회하며 왕성한 공연활동을 펼쳤고, 경성방송국의 최다 출연자 중의 한 사람이었으며, 국악명인들의 북반주로 유성기음반 취입에 참여하는 등 전통음악의 보급과 확대에 크게 공헌했다.  

특히, 1937년 조선음악무용연구회를 창립하여 후진양성에 힘썼고 약 100여 종목에 달하는 전통춤을 집대성하고 무대양식화하는 업적을 남겼다. 한성준이 창안한 승무, 태평무, 살풀이춤 등은 한국 전통춤의 최고 백미로 손꼽힌다. 한성준 문하에서 한영숙⋅강선영⋅김천흥⋅이동안 등 기라성 같은 전통춤꾼이 배출됐으며, 신무용가 최승희⋅조택원에게도 영향을 미쳐 세계무대로 진출하는 발판을 제공했다. 

제6회 한성준예술상 심사위원회(위원장 이상만⋅원로음악평론가)는 송방송 선생 선정 사유에 대해 “문헌연구를 통해 한국음악사학의 체제 정비 및 학문적 발전에 기여했으며, 특히 조선후기 의궤를 체계적으로 분석하여 궁중정재 연구의 초석을 다졌을 뿐만 아니라 근대 명고수·명무 한성준 명인에 대한 학문적 조명을 통해 근대공연예술사에서의 위상 정립에 힘쓴 국악학계의 대학자”라고 평가했다. 

송방송은 황해도 재령 출신으로 서울대학교 국악과 및 동 대학원을 졸업하고 미국 웨슬레얀(Wesleyan)대학교에서 박사학위를 취득했다. 캐나다 맥길대 교수 시절 국립국악원장으로 내정되어 귀국, 최연소 국립국악원장을 역임했다. 영남대학교 국악과 교수를 거쳐 한국예술종합학교 한국예술학과에서 교수를 지냈으며 현재 명예교수로 있다. 『한국음악통사』(1984), 『조선왕조음악기사색인』(1991), 『한국근대음악사연구』(2003), 『조선음악인열전』(2010), 『한겨레음악대사전』(2012), 『朝鮮王朝呈才史硏究』(2013), 「韓成俊 명인의 예술세계 조감」(2014) 등 200여편의 논저가 있다. 1988년 한국음악사학회를 창립하여 한국음악사학 연구의 발판을 마련했고 수백 명의 후학을 길러냈다. 

한성준예술상은 전통춤의 보존 계승에 기여한 무용가, 한국 춤의 예술미학적 발전에 기여한 안무가를 비롯 전통가무악 분야 연구업적이 뛰어난 학자 및 해외 한민족무용가 중 탁월한 업적을 남긴 인물을 대상으로 매년 연말 1명을 선정하여 시상한다. 제1회 한성준예술상은 김매자 창무예술원 이사장이 수상했고, 제2회 수상자는 국수호 디딤무용단 예술감독, 3회 수상자는 국악학자 이보형, 4회 수상자는 태평무 전승자 이현자, 5회 수상자는 정승희 대한민국예술원 회원 등이 선정됐다. 

제6회 한성준예술상 심사위원회는 이상만 원로음악평론가를 위원장으로 서한범 단국대 명예교수, 정승희 대한민국예술원 회원, 김숙자 한성대 명예교수, 남정호 한국예술종합학교 교수 등이 참여했다. 

제6회 한성준예술상 수상자로 국악학자가 선정된 만큼 그간 수상자에게 부여하던 단독 초청공연 대신 수상자의 학문세계를 심층 조명하는 학술세미나가 마련된다. 제3회 수상자 이보형 선생의 학문적 업적을 다룬 단행본 『한국민속음악학의 개척자 이보형의 학문세계』를 출간 증정한 바 있다. 2020년 6월 개최되는 제7회 대한민국전통무용제전 기간에 수상자인 송방송 선생의 학문세계를 조명하는 학술행사와 함께 관련 기록을 엮은 단행본이 발간될 예정이다. 


송방송(宋芳松, 78세) 프로필
- 1942년 황해도 재령 출생
- 배재중·고등학교 졸업
- 서울대학교 음대 국악과 졸업
- 서울대학교 대학원 국악과에서 석사학위 취득
- 미국 웨슬레얀(Wesleyan)대학교 대학원에서 박사학위 취득
- 캐나다 맥길대 교수 역임
- 국립국악원장 역임
- 영남대 음대 국악과 교수 및 음악대학장 역임
- 한국예술종합학교 전통예술원 한국예술학과 교수, 현재 명예교수
- 현 사단법인 한국음악사학회 이사장
- 수상 : 난계악학대상(1999), 방일영국악상(2018) 
- 대표 연구업적 : 『악장등록연구』(1980), 『한국음악통사』(1984), 『한국고대음악사연구』(1985), 『한국음악학서설』(1989), 『조선왕조음악기사색인』(1991), 『조선조음악사연구』(2001), 『한국음악학의 현단계』(2002), 『한국근대음악사연구』(2003), 『한국유성기음반총목록색인』(2008), 『의궤 속 우리 춤과 음악을 찾아서』(2008), 『악학궤범용어총람』(2010), 『조선음악인열전』(2010), 『한겨레음악대사전』(2012), 『朝鮮王朝呈才史硏究』(2013), 「韓成俊 명인의 예술세계 조감」(2014) 등 200여 편의 학술논문 상재


제6회 한성준예술상 운영위원회 · 심사위원회
운영위원회
이진원(위원장⋅한국예술종합학교 교수), 배상복(전 제주도립무용단 예술감독), 김충한(경기도립무용단 예술감독), 전지영(한국예술종합학교 교수), 성기숙(연낙재 관장)

심사위원회
이상만(위원장⋅원로음악평론가), 서한범(단국대 명예교수), 정승희(대한민국예술원 회원), 김숙자(대한민국예술원 회원), 남정호(한국예술종합학교 명예교수)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