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 테마여행 10선’ 사업관리단 공모, 내달 11일까지
‘대한민국 테마여행 10선’ 사업관리단 공모, 내달 11일까지
  • 조두림 기자
  • 승인 2020.01.27 03: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년간 권역별 여행상품 개발 등 총괄
선정 결과, 오는 2월 17일 발표

문화체육관광부는 한국관광개발연구원과 함께 지난 22일부터 오는 2월 11일까지 ‘2020년~2021년도 대한민국 테마여행 10선 권역별 사업관리단[PM(Project Manager)단]’을 모집한다.

▲테마여행 10선 육성 관광콘텐츠 사례-‘칠성조선소의 오래된 미래’ (‘드라마틱 강원여행’ 권역: 강릉·속초·평창·정선)(사진=문체부)

‘테마여행 10선’은 지리적 인접성과 문화·관광자원의 유사성을 가지고 있는 3~4개 지역을 하나의 관광권역으로 묶어 관광지 환경 개선과 관광콘텐츠 확충, 지역 간 연계망 구축, 홍보마케팅 등을 지원하는 5개년 사업(2017~2021년)이다. 

이를 통해 방한관광객의 70% 이상이 서울과 제주 등 특정 지역에 집중된 점을 개선하고, 국내외 관광객들에게 다양한 지역의 매력을 선보여 지역 관광을 질적으로 개선해 관광상품(브랜드)으로 만들고 있다.

이번 공모를 통해 선정되는 사업관리단은 앞으로 2년 동안(~2021년) 해당 권역의 연계망 구축과 인력 양성 등의 사업을 총괄 조정하고, 지방공항과 연계한 권역별 여행상품 개발·운영, 권역별 협의체 운영 등을 추진해야 한다.

문체부는 ‘테마여행 10선’은 초기 3년간(2017~2019년), 지자체, 한국관광공사와 함께 주요 관광지의 환경을 개선하고 새로운 콘텐츠를 확충하는 등 기반을 만드는 데 주력해 왔다라며, 남은 2년 동안(2020~2021년)에는 지자체, 한국관광개발연구원과 함께 그동안의 사업성과를 집약해 국민들이 직접 체감할 수 있는 완성된 여행상품을 개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특히 올해는 국내외 관광객들이 더욱 쉽고 편리하게 지역을 여행할 수 있도록 지방공항 등 지역의 교통 거점들과 여행상품의 연계성을 강화할 계획이다.

이번 공모에 대한 신청 방법과 관련 서식 등, 자세한 내용은 문체부 누리집(www.mcst.go.kr)과 한국관광개발연구원 누리집(www.tdi.re.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최종 선정 결과는 접수 완료 후 제출서류 평가와 발표심사 등을 거쳐 오는 2월 17일에 발표한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4년째를 맞이한 ‘테마여행 10선’이 그간의 성과를 종합한 지역의 대표 관광상품으로 결실을 맺을 수 있도록 지역 관광에 정통한 많은 문화·관광 기획 전문가들이 이번 공모에 적극적으로 참여해 주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