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래 등장인물 성별과 연령 다른 '백범' 탄생할까?
본래 등장인물 성별과 연령 다른 '백범' 탄생할까?
  • 김지현 기자
  • 승인 2020.02.14 14: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브랜드 공연 구축예정...극장 용의 ‘박물관 역사 잇기’시리즈의 일환

국립박물관문화재단은 오는 9월 10일부터 새롭게 선보이는 창작뮤지컬 <백범>을 위한 전 배역의 캐스팅 오디션을 실시한다. 이번 작품은 독립운동을 대표하는 인물로 잘 알려진 김구의 마지막 인생 여정을 배경한다. 백범 김구의 다양한 고뇌와 인간적인 면모를 뮤지컬로 그려낼 예정이다.

지난 2018년부터 재단은 극장 용의 ‘박물관 역사 잇기’시리즈를 통해 뮤지컬 <신흥무관학교>ㆍ<세종 1446> 등 역사적 인물‧사건을 소재로 한 작품을 꾸준히 선보였다. 올해 새롭게 기획하는 뮤지컬 <백범>은 재단이 주도적으로 제작에 참여해 극장 ‘용’의 브랜드 공연으로 안정적이고 지속적인 발전을 꾀할 예정이다.

이에 오디션은 공연의 전 배역을 대상으로 실시한다. 배역 지원은 등장인물의 본래 성별과 연령과 무관하게 지원이 가능하다. 내달 4일까지 서류접수를 마감하고, 내달 16일 최종 합격자를 확정한다.

한편 공연 연습은 7월부터 시작되며 공연은 오는 9월 10일부터 10월 4일까지 약 1달간 진행된다. 자세한 사항은 국립박물관문화재단 홈페이지(www.cfnmk.or.kr) 공지사항 게시판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