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체부 2020업무계획, ‘4대 전략 12대 과제’발표
문체부 2020업무계획, ‘4대 전략 12대 과제’발표
  • 김지현 기자
  • 승인 2020.03.06 12: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로 행복한 국민, 신한류로 이끄는 문화경제’목표
코로나19 적극 대응, '문화·체육·관광 활성화’빈틈없이

문화체육관광부는 지난  5일 '2020년 업무계획'을 발표했다.

문체부는 2020년 ▲신한류의 확산 ▲관광산업 역량 강화 ▲2020 도쿄올림픽 등 국제 스포츠교류 성과 창출 ▲국민의 다양한 문화·여가 활동 지원,영화·예술·스포츠 분야 등의 공정 환경 조성 등을 중점 추진한다.

2020년은 ‘문화로 행복한 국민, 신한류로 이끄는 문화경제‘를 목표로 한다. 그동안 문제부는 1인 가구와 고령인구 증가ㆍ노동시간 단축ㆍ기술발전과 새로운 매체·유통망(플랫폼) 등장 등 우리 사회의 환경 변화로 인해 국민들의 문화·체육·관광 수요는 증가하고 있으며 향유하는 태도도 다양해지고 점을 인식해 왔다.

변화 대응을 위해 문체부는 다양한 창작ㆍ고른 소비ㆍ공정한 유통을 통해 건강한 문화생태계가 지속 가능하도록 환경 조성에 힘썼으며, 발전된 기술과의 융합을 통해 끊임없이 성장 동력을 확보하고자 했다.

올해는 이러한 여러 상황을 반영한 정책을 펼쳐나갈 예정이다. ▲문화산업 육성 ▲신한류 확산 ▲국민 행복 제고를 위한 다양한 문화·체육·관광 활동 지원 ▲창작-유통-소비로 이어지는 문화 생태계 활성화를 중점 추진한다. 특히 범부처, 민간과 협업해 ‘국민이 직접 체감’할 수 있는 가시적 성과를 창출할 계획이다.

문체부의 2020년 주요 업무계획은 다음과 같다.(4대 전략 12대 과제)

문체부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운 상황이지만 국민 모두가 힘을 합치면 위기를 극복할 수 있다”라는 메시지를 전하며 “범정부, 민간과 협력하여 감염증 확산 방지 및 업계 피해 최소화에 총력을 기울이면서, 부처 본연의 임무인 ‘문화·체육·관광 활성화’도 빈틈없이 추진하겠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