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청, 코로나19 속 영웅 의료진에 '블루라이트' 반짝
서울시청, 코로나19 속 영웅 의료진에 '블루라이트' 반짝
  • 김지현 기자
  • 승인 2020.04.17 18: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료진에 '불빛'으로 감사와 존경 전해, 한달간 진행
서울시 공공시설 및 민간시설 등 참여

코로나19로 불철주야 맡은 바 소임을 다하는 의료진들의 헌신에 대해 서울시는 ‘조명’을 활용해 감사와 존경의 마음을 전한다.

공공청사 및 민간시설의 조명 활용해 의료진을 상징하는 푸른빛의 조명과 감사 메시지 등을  5월15일 까지 한달 동안 전할 계획이다.

▲푸른빛 조명 밝힌 서울시청 청사(사진=서울시)

공공시설은 서울시청 청사·서울로 7017 등 서울시의 대표적 시설에서  시작하며 한강교량(양화대교ㆍ잠실철교 등)·월드컵경기장 등으로 한 달간 순차적 확대·실시한다.

또한 민간시설인 남산 서울타워 는 지난 16일 밤부터 푸른빛 조명을, 잠실 롯데월드타워에서는 의료진에 대한 감사와 응원의 메시지(♡영웅♡)를 전달한다.

▲푸른빛 조명 밝힌 남산타워(사진=서울시)

한편 서울광장 잔디밭에는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사회적 거리두기 등에 적극 동참한 서울시민에 대한 감사의 마음을 담아 “우리 모두가 영웅(We’re All Heroes!)”이라는 메시지를 오는 24일부터 시각적으로 표현할 예정이다.

▲서울광장 잔디밭(사진=서울시)

박원순 서울시장은 “코로나19로 오늘도 현장에서 고군분투하는 의료진의 헌신과 노고에 감사의 마음을 전하는 이번 블루라이트 캠페인에 각계각층의 동참이 필요하다”라며 “어려운 시기를 극복해 나아가고 있는 힘은 다름 아닌 시민”이라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