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뮤지컬협회, 서울시 공연업 회생 프로젝트 ‘힘내라 뮤지컬!’ 공모 진행
한국뮤지컬협회, 서울시 공연업 회생 프로젝트 ‘힘내라 뮤지컬!’ 공모 진행
  • 진보연 기자
  • 승인 2020.06.10 09: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로 피해를 입은 공연예술계 지원…6월 17일 오후 5시까지 접수가능

코로나19로 피해를 입은 공연예술계를 지원하고, 침체된 공연예술계의 활성화를 돕는 공모 사업이 진행된다. 사단법인 한국뮤지컬협회는 ‘2020 서울시 공연업 회생 프로젝트 – 힘내라 대한민국! 힘내라 뮤지컬!’에 참여할 뮤지컬 부문 공연단체를 오는 17일까지 모집한다. 

서울시가 주최하고 (사)한국뮤지컬협회가 주관하는 ‘2020 서울시 공연업 회생 프로젝트 – 힘내라 대한민국! 힘내라 뮤지컬!’은 공연장 휴관 및 공연 취소로 생계에 직격타를 입은 공연예술단체 및 기획사에게 인건비 등 공연 제작을 위한 직접적인 비용을 지원한다.

▲‘2020 서울시 공연업 회생 프로젝트–힘내라 대한민국! 힘내라 뮤지컬!’ 모집공고 이미지(사진= (사)한국뮤지컬협회)
▲‘2020 서울시 공연업 회생 프로젝트–힘내라 대한민국! 힘내라 뮤지컬!’ 모집공고 이미지(사진= (사)한국뮤지컬협회)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공연단체의 피해경감 및 뮤지컬 시장의 경기회복을 위해 단체별로 최대 1천만원의 제작비를 지원함으로써 고용 창출 및 공연예술계의 조속한 피해 회복과 공연예술인들의 실질적 고용 유지를 도모하고, 공연예술계에 활력을 불어넣고자 한다.

지원대상은 서울시에 주 사무소를 둔 뮤지컬 공연예술단체 중 2020년 7월부터 12월까지 진행 가능한 공연이며, 코로나19 피해 기간인 2020년 2월부터 6월 사이 기 진행 공연의 재공연 또는 단발성 공연, 공연권을 보유하고 있는 뮤지컬 활용 공연(리딩 공연, 콘서트 등)도 지원 가능하다. 선정된 단체는 2주 이상 장기 공연 단체당 최대 1천만원, 단발성 공연 단체 당 최대 6백만원의 공연 제작비를 지원한다. 

(사)한국뮤지컬협회 이유리 이사장은 “2020년 1월 코로나19 국내 확진자 발생 이후 급속도로 정체된 뮤지컬계 위기 상황 속에 서울시의 본 지원사업을 통해 긴급 피해 복구와 더불어 2020년 하반기 다양한 뮤지컬 작품이 공존 할 수 있는 구조를 마련하고 뮤지컬 시장을 활성화 하는 계기가 될 것이다.”며 공연단체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독려했다.

접수기간은 오는 17일 오후 5시까지이며, (사)한국뮤지컬협회 홈페이지 내의 사업지원서 양식으로 이메일 접수하면 된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사)한국뮤지컬협회 홈페이지(kmusical.kr) 통해 확인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