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로구의회 라도균 의원 "충신·이화동 성곽마을 재생 중요하지만, 주민 불편 해소해야"
종로구의회 라도균 의원 "충신·이화동 성곽마을 재생 중요하지만, 주민 불편 해소해야"
  • 김지현 기자
  • 승인 2020.07.31 10: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라도균 의원 장마전선 영향 받은 충신동 성곽길 주택가 빗물 누수 현장 방문, 주민 민원 청취

[서울문화투데이 김지현 기자]종로구의회 라도균 의원은 장마전선의 영향이 한창이던 지난 29일, 충신동 성곽길 주택가의 빗물 누수 현장을 찾아 주민들의 민원을 청취하고 문제 해결을 촉구했다.

한양도성 주변은 2014년 5월부터 시작돼, 성공적인 도시재생사업의 성공모델로 평가받는 장소다. 한 주민은 “충신·이화동 성곽마을이지만 정작 주민들의 삶은 그전과 비교하여 많은 변화는 없었다”라며 구청에서 적극적으로 불편을 해소해 줄 것을 호소했다.

이에 라도균 의원은 주민들의 불편 사항을 듣고 현장을 방문해, 충신동 골목길의 인도와 비가 새고 있는 집을 주민들과 함께 점검을 실시했다.

▲충신동 주택 빗물 누수 민원 현장에 방문한 종로구의회 라도균 의원 모습(사진=종로구의회)

현장 확인 결과 인도에 구멍이 뚫려 있어 그 구멍을 통하여 비가 집으로 스며들어 주민들은 큰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점을 확인했다.

라도균 의원은 “도시재생을 통하여 주변 기반 시설을 정비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우선 사람이 먼저인 환경 조성이 필요하다”러며 “충신동 주민들의 삶의 질을 개선하기 위해 사람 중심의 도시재생이 이루어지도록 집행부와 협의해 나가겠다”라며 현장 방문 소회를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