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류의 숨은 주역, 대중문화예술 제작진 표창 전수
한류의 숨은 주역, 대중문화예술 제작진 표창 전수
  • 진보연 기자
  • 승인 2020.11.04 09: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 5. ‘2020 대중문화예술 제작진(스태프) 대상’ 시상식 개최

[서울문화투데이 진보연 기자]대중문화예술산업 발전에 이바지하고 있는 제작진의 노고를 격려하기 위한 자리가 마련된다. 문화체육관광부는 오는 5일 서울 신라호텔 영빈관에서 ‘2020 대중문화예술 제작진(스태프) 대상’ 시상식을 개최한다.  

▲2019 대중문화예술 제작스태프 대상(사진=한국콘텐츠진흥원)
▲2019 대중문화예술 제작스태프 대상(사진=한국콘텐츠진흥원)

문체부는 포상 대상자를 선정하기 위해 지난 6월 한국콘텐츠진흥원과 함께, 방송, 음악, 영화, 뮤지컬 분야에서 연출, 촬영, 조명, 특수효과, 편집, 미술, 음향 등의 업무를 담당하고 있는 제작진을 대상으로 일반 공모를 진행했다. 접수된 후보 총 94명 중 관련 분야 전문가로 구성된 심사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문체부 장관 표창 대상자 5명과 콘진원 원장상 수상자 13명을 최종적으로 결정했다.

문체부 장관 표창은 ▲ 드라마 <동의보감>, <다모>, 영화 <취화선> 등 30여 년간 다수의 작품에서 실감 나는 특수분장을 통해 시청자의 몰입감을 높여 온 홍기천 특수분장감독, ▲ 다양한 신기술과 촬영장비 도입으로 영화 관객들에게 생생하고 강렬한 화면을 선사해 온 특수효과 제작사 데몰리션, ▲ 뮤지컬 <드라큘라>, <그날들>을 비롯한 작품 90여 편의 무대의상을 제작하며 작품 완성도를 높인 조문수 디자이너, ▲ 녹음기술 분야에서 그래미상을 두 차례 수상하는 등 우리나라 음향기술 수준을 한 단계 도약시킨 사운드미러코리아 황병준 대표, ▲ 방탄소년단(BTS) 월드투어를 비롯한 500회 이상의 국내외 케이팝(K-pop) 공연에서 고품질 영상과 뉴미디어 기술을 통해 시각적 즐거움을 선사한 ㈜라이브랩 추봉길 대표가 수상한다.

콘진원장상은 ▲ (주)씨비사운드 조상진 대표(방송 부문-동시녹음), ▲ 문화방송(MBC) 라디오 중계팀(방송 부문-음향), ▲ (주)엠엠에스컴퍼티 백승준 대표(방송 부문-특수효과), ▲ 에스비에스 에이앤티(SBS A&T) 이준석 차장(방송 부문-컴퓨터그래픽), ▲ (주)웨스트월드 손승현 대표(영화 부문-특수효과), ▲ 이태규 녹음감독(영화부문-음향), ▲ 상상공작소 배정윤 미술감독(영화 부문-미술), ▲ (주)디엔디라인 도광섭 대표(영화 부문-특수효과), ▲ 킴스프로덕션 김유선 대표(뮤지컬 부문-분장), ▲ 송승규 영상 디자이너(뮤지컬 부문-영상디자인), ▲ 오필영 무대디자이너(뮤지컬 부문-무대예술), ▲ (주)유잠스튜디오 유재헌 대표(음악 부문-미술·무대예술), ▲ 드림메이커 엔터테인먼트 콘텐츠 프로덕션 본부(음악 부분-연출·무대예술)가 수상한다.

한편 이번 시상식은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수상자별 동반 1인 등으로 참석자를 최소화해 진행할 예정이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무대 뒤 제작진의 노고와 열정 덕분에 우리 대중문화예술산업이 나날이 성장하며 세계인의 사랑을 받고 있다. 이번 시상식을 통해 코로나19로 지친 대중문화예술산업 종사자들이 서로 격려하고 희망을 되찾을 수 있기를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