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KCDF공예·디자인 공모전시, 윈도우갤러리에서 개최
2021 KCDF공예·디자인 공모전시, 윈도우갤러리에서 개최
  • 왕지수 기자
  • 승인 2021.01.22 10: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진원, 공예 ․ 디자인 분야 신진작가 발굴 및 육성 기대 -
신진작가 부문 최종 10인 선정, 1월부터 KCDF갤러리에서 전시 개최

[서울문화투데이 왕지수 기자] 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은 ‘2021 KCDF 공예디자인 전시 공모’의 신진작가 부문에서 10명의 작가를 최종 선정했다고 밝혔다. 

▲윈도우 갤러리에서 열리고 있는 최수정 작가의 개인전 ‘창 창, Be Full of Life’(사진=공진원)
▲윈도우 갤러리에서 열리고 있는 최수정 작가의 개인전 ‘창 창, Be Full of Life’(사진=공진원)

이번 전시 공모는 공예디자인 분야의 발전 가능성이 높은 만 40세 이하 작가들을 대상으로 공개 모집해 전문가 심사를 거쳐 최종 10명의 작가를 선별했다.

선정된 신진작가 10명은 KCDF갤러리 건물 1층 외부에 위치한 윈도우 갤러리에서 4주간 개인전을 여는 혜택을 받는다. 2021년 신진작가 지원 전시는 섬유공예가 최수영 작가의 ‘창 창, Be Full of Life’전시로 시작한다. 

최수영 작가는 날실과 씨실을 엮어가는 직조 작업으로 한옥의 창·문을 통과해 들어오는 밝은 빛, 창틀의 수직과 수평의 직선, 산세와 어우러져 완성되는 지붕의 곡선이 주는 안정감과 관계성을 새롭게 해석해 작품으로 표현하고 있다.

그 뒤를 이어 김도원(도자, 2월), 권슬기(금속, 3월), 김예지(복합, 4월), 김동해(금속, 6월), 최환성(섬유, 7월), 김성수(금속, 8월), 최현주(도자, 10월), 박영호(유리, 11월), 한수영(도자, 12월) 작가의 전시가 펼쳐질 예정이다. 

전시기간 중 작품과 함께 작가의 인터뷰, 작업 제작 모습을 담은 영상이 상영될 예정이다. 영상은 작품과 작가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도록 구성했고, 공진원 유튜브 채널 및 공예TV 채널을 통해서 온라인으로도 감상할 수 있다.

전시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공진원 누리집(www.kcdf.kr)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공진원은 2018년부터 전시공모 사업을 추진해 현재까지 신진작가 33인, 개인작가 15인, 단체 11팀 등 총 59명(팀)을 지원했다. 신진 및 개인 작가의 전시를 비롯, 다양한 주제의 기획전 지원을 통해 여러 계층의 공예·디자인 작가를 발굴·육성하며, 작품 홍보와 판매 촉진 등의 성과를 이뤄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