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쑤~국악콘서트 ‘신(新)판놀희(戱)’ 신진예술가 모집
얼쑤~국악콘서트 ‘신(新)판놀희(戱)’ 신진예술가 모집
  • 이가온 기자
  • 승인 2020.03.10 09: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20일까지 공고, 최종 선정된 팀 5월 예정된 공연 무대에

국악의 일상화를 위해 노력해 온 종로구가 이번에는 신진예술가들이 출연하는 국악콘서트 ‘신(新)판놀희(戱)’를 열고 참여자 모집에 나선다.

이번 공연은 우리소리도서관의 야외공연장을 활용해 별도의 장비 없이 자연음향으로 진행된다. 젊은 국악인에게는 무대에 설 수 있는 소중한 기회를, 관객들에게는 우리 소리의 다채로운 매력을 선보이기 위해 마련됐다.

공연 참가자격은 평균연령 만 35세 이하의 단체 및 개인이다. ▲한국 전통 음악을 기반으로 한 창작곡 ▲한국 전통 음악의 어법을 기반으로 한 창작곡 ▲창작곡을 제외한 순수 한국 전통 음악 레퍼토리 ▲국악을 기반으로 한 초연작 중 하나 이상에 해당하는 작품을 가지고 지원한다.

제출서류는 공연지원서 및 연주동영상 등이 있으며 신청은 오는 20일까지 이메일 접수를 통해 가능하다. 최종 선정된 팀은 오는 5월 예정된 무대에 오른다.

▲지난해‘신(新)판놀희(戱)’ 공연모습(사진=종로구)

이밖에도 공연 리플릿 제작 및 홍보ㆍ우리소리도서관ㆍ국악 행사 출연기회와 소정의 출연료 등을 지급받는다. 보다 자세한 사항은 종로문화재단 홈페이지(www.jfac.or.kr)를 참고하거나 우리소리도서관(070-4450-5014~6)으로 문의하면 된다.

지난 2018년을 시작으로 3년째를 맞는 ‘신판놀희’ 공연은 올해에는 ‘SNS시민홍보단’을 처음으로 모집하고 아름다운 우리 소리 알리기에 박차를 가한다.

개인 SNS를 운영하고 전통예술에 관심 있는 만 15세 이상이라면 누구나 신청 가능하며 블로그나 유튜브, 인스타그램 등을 능숙하게 다룰 수 있고 이번 공연을 참신하게 홍보할 아이디어와 열정을 겸비해야 한다. 지원은 오는 31일까지 종로문화재단 홈페이지에서 지원서를 다운로드하여 이메일 제출하면 된다.

김영종 구청장은 “국악의 역사와 이야기가 고스란히 담긴 국악로에서 실력 있는 신진 예술가들이 실력을 뽐내고 관객과 만나는 뜻 깊은 자리가 될 것이다. 우리소리도서관의 대표적인 기획공연 신판놀희에 관심 있는 많은 분들의 참여를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종로구는 국립국악원의 전신 이왕직아악부 등 관련 주요기관이 위치해 있었고 오늘날에도 수많은 명인ㆍ명창들의 전수소와 관련 상점, 연구소 등을 곳곳에서 찾아볼 수 있는 돈화문로. 대한민국 국악의 중심지다. ‘국악로 국악대축제’ 등을 꾸준히 개최하고 2017년 12월에는 ‘우리소리도서관’(삼일대로30길 47)을 조성했다. 이번 공연이 열리는 우리소리도서관은 종로구의 17번째 도서관으로 국악의 멋을 느낄 수 있는 국악특화공간으로 조성됐다.

국악의 아름다움과 그 역사를 알리기 위해 국립국악원ㆍ국립무형유산원ㆍ국악방송 등 관련기관의 자문과 연계를 통해 음원을 수집해 감상할 수 있게 제공하고 있다. 국악관련 서적은 물론 일반서적까지 골고루 보유한 ‘국악이 흐르는 독서공간’으로 자리매김 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